[리눅스] Linux ; 파일의 위치를 찾는 법

Linux ; 파일의 위치를 찾는 법

locate

파일에 대한 정보를 담고 있는 DB(mlocate)를 뒤져 결과 값을 도출해낸다.
다른 명령어들과 다르게 Directory에 직접적으로 접근하지 않는다. 디렉토리에 직접 접근하는 다른 명령어들보다 비교적 성능이 좋지만 파일 위치의 실시간 반영이 어렵다는 단점이 있다. 리눅스에서 주기적으로 updatedb 라는 명령어를 실행해주어 DB에 지속적으로 변경사항이 반영될 수 있게끔 한다.

updatedb는 파일시스템을 검색하여 지금 존재하고 있는 파일들의 목록을 데이터베이스화 하는 역할을 한다.(root 권한)

find

참조문서
Directory에 접근하여 파일을 찾음. 따라서 locate와 다르게 실시간으로 파일의 위치 및 상태를 반영함.

1) root 디렉토리 ( / ) 에서 부터 log 확장자의 파일을 찾음.

$ find / -name *.log
# root디렉토리부터의 검색이다 보니 find명령어를 실행하다 보면 permission denied가 발생할 수 있음. 
# 그럴 땐 명령어 앞에 sudo를 붙여주면 됨.

2) 내 홈 디렉토리 ( ~ ) 에서 부터 log 확장자의 파일을 찾음.

$ find ~ -name '*.log'

3) 현재 내가 있는 디렉토리 ( . ) 에서 부터 log 확장자의 파일을 찾음.

$ find . -name '*.log'

4) 찾고자 하는 것의 타입이 f(파일) 형식이 아닌 것은 제외. (ex. tech.html 라는 이름의 폴더는 제외됨)

$ find . type f -name 'tech.html'

5) ‘tech.html’을 찾아 그 파일 지우기.

$ find . -name 'tech.html' -exec rm -f {} \;
# -exec : executive의 약자. 후술될 명령어를 실행하라는 뜻
# rm : remove의 약자. 삭제 명령어
# -f : rm 명령어의 옵션 중 하나로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지우라는 뜻. (force의 약자)
# {} : find 명령의 결과(-exec 전까지) 를 담는 공간. rm -f {검색결과} 의 형태.

whereis

whereis는 실행파일(명령어 포함)의 실행파일위치, 소스위치, man 페이지파일의 위치를 찾아주는 명령어이다.

$ whereis find
/bin/find /usr/bin/find /usr/share/man/man1/find.1.gz


$PATH

리눅스 환경의 중요한 환경변수 중 하나. 변수명 앞에 달러 표시를 하면 환경변수라는 뜻.

환경변수란?
OS레벨에서 “자주 사용하는” 또는 “필요한” 변수들을 미리 선언해 놓는 것이다.
본인 컴퓨터의 환경변수 목록을 보고 싶다면 printenv,export 등의 명령어를 쓰면 된다.
특정 환경변수에 대해서 확인하고 싶다면 echo $환경변수명 을 쓰면 된다.

$ echo $PATH
/usr/local/bin:/usr/bin:/bin:/usr/sbin:/sbin 
# 리눅스/유닉스 환경에선 디렉토리 사이의 구분을 ;가 아닌 :로 한다.


리눅스 쉘에서 어떤 프로그램을 실행시킬 때, 그 실행 바이너리(실행파일)이 있는 디렉토리로 이동해서 ./programName 과 같이 직접 실행할 수도 있다.
하지만 PATH 환경변수에 그 디렉토리의 경로를 미리 등록해놓으면, 그 디렉토리로 이동하지 않고도 어디에서든 programName 이라는 명령어 만으로도 실행이 가능해진다. 예를 들어 vim 편집기를 실행하려 한다면, 원래 실제 vim 프로그램의 실행파일은

$ whereis vim
/usr/bin/vim

다음과 같이 /usr/bin 밑에 vim 이라는 실행 파일이 있다.
하지만 우리가 /usr/bin 까지 이동하지 않고 어디에서든 vim test.cpp 와 같은 명령으로 vim프로그램을 실행할 수 있는 이유는 PATH라는 환경변수에 /usr/bin 경로가 이미 등록되어 있기 때문이다.

환경변수 설정export 명령어를 써서 바로 설정 할 수도 있지만, 이런 설정은 일시적이라 터미널을 재시작 하면 설정이 사라진다. 따라서 .bashrc 혹은 .zshrc (본인의 쉘인터프리터 종류에 따라 이름이 다르다! 확인할것.) 등을 수정해서 사용하는 것이 권장된다.

예를 들어 환경변수 PATH에 hadoop 프로그램과 관련하여 새로운 설정을 추가할 경우
vim .bashrc 명령어를 사용하여 .bashrc 파일을 연 후, 가장 아래에 export PATH = $PATH:/home/pi/hadoop 를 써주면 된다.
이 때 경로 앞에 $PATH: 를 써주었는데, 이는 기존에 PATH변수에 저장되어 있던 설정 값들을 의미한다. 따라서 새로 추가하고자 하는 값은, 값이 나열되어 있는 목록에서 맨 뒤에 자리잡게 하겠다는 의미이다. 정리하자면 아래와 같다.

$ echo $PATH
> /usr/local/bin:/usr/bin:/bin:/usr/sbin:/sbin 
$ export PATH = $PATH:/home/pi/hadoop
> /usr/local/bin:/usr/bin:/bin:/usr/sbin:/sbin:/home/pi/hadoop

이제 PATH에 새로운 경로가 추가 됐으므로 이 디렉토리 안에 있는 실행파일을 이 디렉토리로 이동하지 않고 아무 위치에서나 실행 할 수 있는 준비가 되었다.

환경변수 수정을 끝냈으면 .bashrc 를 저장한 후 실제로 이 내용을 시스템에 저장해야 한다.
적용하는 방법은

source .bashrc 

와 같이 source 명령어를 사용하면 된다. 잘 적용됐는지 확인하기 위해선 echo $PATH로 보면 된다.

패키지 매니저(apt-get, homebrew, yum 등) 를 사용하지 않고 프로그램을 설치하다 보면 환경변수를 설정해야 하는 경우가 빈번하다. (source 컴파일로 설치하거나 실행 파일(binary)만 있는 프로그램만 다운받은 등..)
이럴 때는 어디서든 프로그램을 실행하기 위해선 환경변수 등록이 필수이니 잘 알아둘 필요가 있다.

참조URL

http://cafe.naver.com/pipc/14139
http://inhack.org/wordpress/?p=2968
https://kldp.org/node/112128
https://ko.wikipedia.org/wiki/%ED%99%98%EA%B2%BD_%EB%B3%80%EC%88%98
http://tip.daum.net/question/2624224